100억대 인터넷 도박판 벌인 조폭들 적발 / YTN


Duration = 01:34

Related Videos

Description

[앵커] 100억 원대 판돈이 오가는 불법 스포츠 도박사이트를 운영한 조폭들이 무더기로 경찰에 붙잡혔습니다. 다른 지역의 조폭들을 동원해 회원을 모집하도록 하고, 수익 일부도 나눠 가졌습니다. 허성준 기자가 보도합니다. [기자] 스포츠 경기의 승패를 맞추는 도박사이트입니다. 경기결과에 따라 배당 금액이 나타나고, 포상금으로 회원 추천을 유도합니다. 해외에 서버를 두고 인터넷 도박판을 벌인 조직폭력배들이 경찰에 붙잡혔습니다. 이들은 베트남에 불법 스포츠 도박사이트 5개를 개설한 뒤 천여 명을 회원으로 가입시켰습니다. 판돈만 100억 원. 1년 동안 이들이 챙긴 금액도 10억 원에 달합니다. 경찰의 추적을 피하기 위해 대포통장을 사용하는 것은 물론 스마트 폰 메신저를 이용해 통화기록조차 남기지 않았습니다. 특히 광주와 대구, 경기도 평택 등 전국의 조폭들을 동원해 회원을 끌어 모았습니다. [인터뷰:안재경, 대구 수성경찰서 형사과장] "각 지역의 조직폭력배들을 동원해서 회원들을 끌어들이는 수법으로 회원모집 수에 따라서 수익금도 일부 분배하는 것으로 드러났습니다." 경찰은 불법 스포츠 도박사이트를 운영한 혐의로 광주지역 무등산파 조직원 29살 고 모 씨 등 5명을 구속하고 대구 향촌동파 30살 김 모 씨 등 59명을 불구속 입건했습니다. 또 이들이 도박사이트로 벌어들인 수익금이 폭력조직의 운영자금으로 흘러들어갔는지 수사하고 있습니다. YTN 허성준[hsjk23@ytn.co.kr]입니다. ▶ 기사 원문 : http://www.ytn.co.kr/_ln/0115_201412161320523935 ▶ 제보 안내 : http://goo.gl/gEvsAL, 모바일앱, 8585@ytn.co.kr, #2424 ▣ YTN 유튜브 채널 구독 : http://goo.gl/Ytb5SZ [ 한국 뉴스 채널 와이티엔 / Korea News Channel YTN ]
For copyright or any other issue, please consult YouTube as per their Service Terms in C section of 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