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너 전날 새벽까지 놀았지” 후배들 위해 쓴소리도 마다않는 박기량


Duration = 03:26

Related Videos

Description

26화 - 치어리더 박기량, 마이크를 잡다 일명 ‘장성우 사건’으로 힘든 시간을 보냈던 박기량과 그녀의 아버지. 박기량이 야구선수들과 부적절한 관계를 맺었다며 성적 비하 발언을 했던 장성우는 사건 이후 부모님과 함께 박기량의 아버지를 찾아가 용서를 구했다는데. 과연 ‘사자대면’의 결말은? 화요일 저녁 9시 50분 ‘한 번 더 해피엔딩’
For copyright or any other issue, please consult YouTube as per their Service Terms in C section of 6.